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 美 안과학회서 안구건조증 치료제 후보물질 홍보

등록 2022-10-04 오전 9:31:46
  • kakao
  • facebook
  • twitter
  • mail
  • link_url
    美안과 의사 대상 연구현황 설명...안과 전문지 인터뷰도
    안구건조증 치료제 2상 순항...美서 환자 240명 대상 진행

미국 안과 전문 언론과 인터뷰를 진행하는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이사의 모습(사진=유유제약)


[이데일리 나은경 기자]유유제약(000220)은 미국 시카고에서 진행된 미국 안과학회(AAO·American Academy of Ophthalmology) 연례 학술대회에서 안구건조증 치료 펩타이드 신약(프로젝트명‘YP-P10’) 프로모션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는 키 오피니언 리더(KOL) 안과 의사를 대상으로 안구건조증 신약 파이프라인 YP-P10을 설명하고 다수의 글로벌 안과 전문 언론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AAO는 3만2000여명의 안과 전문의가 가입된 세계 가장 큰 안과학회 중 하나로 매년 안과 전문의와 교수진이 모여 새로운 기술 및 정보를 공유한다.

유유제약이 차세대 글로벌 블록버스터를 기대하며 개발하고 있는 안구건조증 치료제 YP-P10의 임상 2상은 미국내 7개 병원에서 240명의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순항 중이다. YP-P10은 합성 펩타이드를 활용한 바이오 신약으로 전임상시험에서 기존 약물 대비 우수한 항염증 효과를 확인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항염증과 각막 손상 개선을 통한 근본적인 안구건조증 치료를 목표로 한다.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이사는 “이번 AAO에서 미국 안과 의료진을 대상으로 YP-P10 연구 현황을 알리고, 향후 연구결과에 대한 기대감 등 긍정적 피드백을 통해 소기의 홍보효과를 거뒀다”며 “향후 다양한 글로벌 의료학회 및 컨퍼런스에 참석하고 YP-P10 연구 소개 영문 홈페이지를 구축해 미국, 유럽 등 세계 안과 의료진에게 지속적으로 YP-P10를 홍보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