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젬백스,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美 임상2상 첫 환자 등록

등록 2022-10-06 오후 1:01:56
  • kakao
  • facebook
  • twitter
  • mail
  • link_url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젬백스(082270)앤카엘이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GV1001’의 미국 임상시험 첫 환자가 등록됐다고 6일 밝혔다.

이날 젬백스는 지난 5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아벤츄라 뉴롤로직 어소시에이츠 센터(Aventura Neurologic Associates Center)에서 GV1001의 첫 환자가 등록됐다고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알츠하이머병 치료제로서 GV1001의 안전성 및 유효성 평가를 위한 2상 임상시험으로, 인디애나주립대학 등 미국 내 20여개 이상의 기관에서 알츠하이머병 환자 총 18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임상시험의 주관연구책임자는 치매 치료 분야 세계적인 권위자로 손꼽히는 인디애나주립대학 신경과 마틴 파로우(Martin Farlow) 교수다.

이번 임상시험에서는 콜린성 신경계 조절 약물인 도네페질을 3개월 이상 안정적으로 복용한 경증 및 중등도의 알츠하이머병 환자를 대상으로 GV1001 0.56mg 또는 1.12mg을 52주(12개월) 동안 피하 투여하여 투여군의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한다. 유효성의 일차 평가지표는 알츠하이머병 평가척도(ADAS-cog)이다.

젬백스 관계자는 “‘GV1001’의 알츠하이머병 미국 임상시험이 드디어 본격 궤도에 올랐다”라며, “현재 유럽에서의 임상시험도 순조롭게 준비되고 있는 만큼 한국, 미국, 유럽에서의 모든 임상시험을 차질없이 진행해 치료제가 절실한 전세계 알츠하이머병 환자들에게 희소식을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