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이제는 수확철” 에비드넷, 전승 사장 영입해 영업·마케팅 본격 시동

등록 2022-11-16 오전 8:25:33
  • kakao
  • facebook
  • twitter
  • mail
  • link_url
    아이큐비아서 20년 근속 전승 전무, 9월 사장으로 영입
    “서비스 라인업 구축해 공격적인 영업·마케팅 추진할 것”
    시리즈B 투자유치로 누적투자금 350억원의 5년차 기업
    수익화 집중할 때…신약개발지원 등 B2B 사업 강화 초석

[이데일리 나은경 기자] 헬스케어 플랫폼 및 데이터 전문기업 에비드넷이 그간 쌓아온 역량을 바탕으로 수익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이를 위해 에비드넷은 아이큐비아에서 20년간 몸 담은 전승 전무를 사장으로 영입하고 최근 조직개편까지 마쳤다.

15일 조인산 에비드넷 대표이사는 이데일리에 “현재 제약분야 사업개발 및 마케팅 분야로 사업확장을 계획하고 있다”며 “전승 사장 영입은 이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전승 에비드넷 사장 (사진=에비드넷)


올 초 신한금융그룹으로부터 시리즈B 투자유치까지 성공한 에비드넷의 누적 투자유치금은 총 350억원이다. 직원수 60명 이내의 설립 6년차 스타트업으로 자금이 부족한 상황은 아니다. 하지만 장기적으로 수년내 기업공개(IPO)를 염두에 두고 있어 제약업계 시장 정보에 전문성이 있는 전 사장을 영입해 본격적인 수익모델 개발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전 사장은 아이큐비아의 전신으로 헬스케어 데이터 통계 분석 및 컨설팅 서비스 회사인 IMS헬스에 입사해 지난 상반기까지 이곳에서 총 20년 간 근무했다. 최근까지 커머셜 세일즈 부문 전무로서 데이터를 총괄하는 업무를 맡아왔다. 아이큐비아는 전국 3600여곳의 약국 등 채널별 유통자료 및 시장자료를 보유하고 있어 전 사장의 경험은 향후 에비드넷이 신약개발을 계획 중인 제약사에 의료 분야 미충족 수요 데이터를 가공해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전 사장이 아이큐비아 재직 중 대표를 맡았던 세지딤 스트래티직 데이터 코리아는 아이큐비아의 관계사 중 하나로 제약분야의 영업효율화 데이터를 취급하는 곳이다. 전 사장은 IMS헬스 합류 이전까지 한독약품 개발·마케팅 부문에서 근무했는데 제약·바이오 및 헬스케어 데이터 사업에서만 총 30여년의 경력을 쌓아왔다는 설명이다.

실제로 전 사장은 지난 9월 에비드넷 합류 이후 제약사들에 에비드넷의 상품 및 서비스를 알리는 데 집중하고 있다. 전 사장은 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기존에 에비드넷이 제약사들로부터 인바운드로 들어오는 요청을 수행하고 있었다면 앞으로는 에비드넷의 서비스를 제약사에 공격적으로 알릴 예정”이라며 “그동안은 고객별 맞춤형 데이터 솔루션을 주로 제공했지만 이제는 상품 및 서비스의 기본 틀을 갖춘 상태에서 에비드넷이 고객들에게 (대안을) 제시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향후 매출목표 등에 대한 질문에는 “당장 매출이나 영업이익 목표에 대해 언급할 시기는 아니다”라며 말을 아꼈다.

에비드넷은 한미약품에서 최연소 이사 및 상무를 지낸 조인산 대표가 2017년 11월 설립한 회사다. 병원이 제공한 의료데이터를 표준화해 이를 필요로 하는 제약사 등 기업에 데이터 분석 솔루션과 함께 판매해 수익을 낸다. 2018년부터 4년간 50여개 대학병원의 전자의무기록(EMR)데이터를 표준화함으로써 다기관 빅데이터 분산 연구가 가능한 플랫폼을 구축·운영 중이다. 에비드넷이 보유한 RWE(실사용근거)·RWD(실사용데이터)는 국내외 제약·바이오 및 헬스케어 기업들의 신약개발과 임상시험에 활용할 수 있고 이를 토대로 한 임상연구 수행도 가능하다.

전 사장 영입으로 에비드넷은 제약업계 현황을 꿰뚫을 수 있게 됐다는 평이다. 에비드넷 관계자는 “전승 사장이 가진 글로벌 헬스케어 데이터 기업에서의 국내 사업 진두지휘 경험과 새로운 분석데이터 제품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데이터 비즈니스의 성장을 도모하고 헬스케어 데이터 사업 분야의 강자로 거듭날 수 있길 기대하고 있다”며 “CRO나 인공지능(AI) 개발사 등 다양한 헬스케어 관련 기업들과 오픈이노베이션 차원에서의 협력도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에비드넷은 이와 같은 영업 및 홍보 전략의 일환으로 오는 30일 ‘RWE 및 RX(처방) 다이나믹스’를 주제로 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에는 제약사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을 초청할 예정이다.